허유인 순천시의원 ‘순천 블록체인 특구’ 제안

허유인 순천시의원 ‘순천 블록체인 특구’ 제안

image블록체인 특구를 제안하고 있는 허유인 순천시의원(사진=순천시의회) 허유인 순천시의원(운영위원장)이 순천에 ‘블록체인’ 특구를 만들 것을 제안했다.블록체인은 가상 화폐로 거래할 때 발생할 수 있는 해킹을 막는 기술로, 허유인 의원은 지난 20일 메종글래드 제주호텔 크리스탈홀에서 열린 ‘탄소배출권과 블록체인 연계’ 포럼에 순천 대표로 참석해, 순천시가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탄소배출권과 연계한 지역화폐를 도입한다면, 의미있는 일”이라고 말했다.허유인 의원은 “환경을 보호하고, 극심한 환경파괴를 막으면서 동시에 경제적인 이익을 얻을 수 있도록 하는 데 뜻이 있다”며 관심을 당부했다.이번 포럼은 대기오염과 온실가스로 인한 기후변화를 주제로 (사)녹색성장진흥원·’한양대학교 기후변화 대응센터’가 주최했다. 추천기사.

Add Comment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