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싱가포르, ICT 협력 심포지엄·로드쇼 개최

image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3일 싱가포르와 양국 간 정보통신기술(ICT) 및 산업 협력 강화를 위한 심포지엄 및 국내 스마트시티 관련 기업 해외진출 지원 전시회(로드쇼)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싱가포르 등 아세안 국가 대상 과학기술·ICT 외교 이행 체계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정부·기관기업·기술 전문가 등 100여명이 참석, ICT를 활용해 양국의 경제 발전은 물론 궁극적으로 국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
양국 전문가들은 해외에서 다양한 기업들이 진출하면서 블록체인 산업의 메카로 불리는 싱가포르에서의 블록체인에 대한 전망을 비롯해 데이터의 안전한 활용 방안과 사이버 공격·침해로부터 국가 인프라 보호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 강화를 위한 정보보호 분야 기술 발표 등을 진행한다.
양국 기관들은 정부·기업·
한편 싱가포르의 주요 국가 정책인 스마트네이션 비전과 연계해 국내 우수 기술 플랫폼·관제IoT 기업들의 비즈니스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스마트 ICT 비즈니스 파트너십 전시회’에서는 국내 유망 스마트시티 중소기업들을 중심으로 관제 서비스 시연, 제품 전시 및 현지 바이어, 마케터 간 수출 상담회 등을 진행한다.
행사 현장에서는 스마트시티 관제 플랫폼 기업인 이에스이와 싱가포르 NCS 간 300만 달러 규모의 스마트시티 솔루션 공동 협력 계약을 체결하고, 제이에이치에듀콘과 새울은 한국형 소프트웨어 교육모델 수출을 위해 말레이시아의 로봇공학 교육회사인 ‘월드오브로보틱스(World of Robotics Sdn Bhd) 윤현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Add Comment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