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컷] ‘아이돌룸’ 트와이스 나연 래퍼 변신…돈희x콘희 극찬

imageJTBC © News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걸그룹 트와이스의 나연이 ‘아이돌룸’에서 힙합 래퍼로 변신했다.
10일 오후 6시30분에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서는 트와이스 완전체가 출연해 컴백 후 첫 예능 프로그램 나들이에 나선다.
최근 녹화 당시, 9인 9색 매력으로 돌아온 트와이스는 ‘아이돌룸’에서 더욱 업그레이드 된 예능감을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그 중 멤버 나연은 ‘아이돌룸’에서 래퍼로서 데뷔무대를 가져 눈길을 사로잡았다. 과거 쇼케이스에서 스스로 “나는 랩을 잘한다”며 자부심을 드러낸 적 있는 나연은 랩 네임을 ‘MC 레일’로 짓고 마이크를 잡아 웃음을 선사했다.
요즘 인기곡인 김하온의 ‘바코드’를 선곡한 나연은 본격적인 힙합 무대를 선보였다.

공연 내내 트와이스 멤버들의 호응을 유도하는 것은 물론, 지미집 카메라까지 잡아먹을 것 같은 폭풍 무대매너로 현장을 열광의 도가니로 만들었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MC 돈희, 콘희는 환호하며 무대를 즐겼다. 특히 ‘힙합 비둘기’ 데프콘은 “이런 공연은 처음 본다”며 극찬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aluemchang@news1.

kr
▶ [뉴스1] 채널설정하기 ▶ 제보하기
▶ 2018 러시아 월드컵 기사보기
[© 뉴스1코리아( news1.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d Comment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