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숙 여사, ‘인도 K-POP 콘테스트’ 찾아…가벼운 율동도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인도를 국빈 방문하고 있는 김정숙 여사가 ‘전인도 케이팝(K-POP) 콘테스트’ 현장을 찾아 한류의 열기를 함께 나눴다. 김정숙 여사는 국빈 방문 둘째 날인 9일(현지시각) 저녁 뉴델리 국립 시리포트 공연장에서 열린 ‘전인도 케이팝 콘테스트’ 현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주인도 한국문화원이 주최하는 ‘전인도 케이팝 콘테스트’는 2012년부터 연례적으로 개최되는 인도 유일의 케이팝 축제다. 올해 인도 전역에서 523개…

by:

K-POP

image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과 인도를 국빈 방문하고 있는 김정숙 여사가 ‘전인도 케이팝(K-POP) 콘테스트’ 현장을 찾아 한류의 열기를 함께 나눴다.
김정숙 여사는 국빈 방문 둘째 날인 9일(현지시각) 저녁 뉴델리 국립 시리포트 공연장에서 열린 ‘전인도 케이팝 콘테스트’ 현장에 모습을 드러냈다.
주인도 한국문화원이 주최하는 ‘전인도 케이팝 콘테스트’는 2012년부터 연례적으로 개최되는 인도 유일의 케이팝 축제다. 올해 인도 전역에서 523개 팀, 1215명이 참가했다. 이날 콘테스트엔 10개 지역 예선을 거쳐 올라온 22개 팀이 최종 경연을 펼쳤다.
사진=청와대 제공 사진=청와대 제공
김정숙 여사는 케이팝 아카데미 수강생들의 발표와 케이팝 아이돌 ‘스누퍼(SNUPER)’ 공연을 인도 관객들과 함께 즐겼다.

김 여사는 관중석을 향해 ‘손 하트’를 만들어 보이기도 했고, 노래 중간 노래에 맞춰 가볍게 몸을 흔들기도 했다. 수상자 발표 후 김 여사는 무대에 올라 수상자들을 격려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수상자들은 공연장을 가득 메운 1800명 관객과 함께 빅뱅의 ‘붉은 노을’을 함께 불렀다.
김정숙 여사는 인도에서 한국의 케이팝이 많은 사랑을 받는 만큼 한국에서도 인도의 음식과 영화가 인기를 누리고 있다고 강조하며 문화가 양 국민을 이어주는 가교 역할을 하길 당부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주요기사 한미훈련 카드 써버렸는데…北 움직일 지렛대는? 트럼프, 폼페이오 ‘빈손 방북’ 논란에 “中, 비핵화 부정적 압력행사 의심”.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