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 투애니원 해체 후 `음악 재개` 의지 “많이 기다리셨죠?” :: TV연예

image박봄은 11일 자신의 SNS을 통해 음악 활동재개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걸그룹 투애니원 출신 박봄이 음악 활동재개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박봄은 11일 자신의 SNS에 “여러분 안녕하시죠? 저 노래할래요. 곧 좋은 음악 들려드릴게요”라고 밝혔다.
이어 “여러분 저 이제부터 get ready해요.

많이 기다리셨죠? I miss you guys so much.

All around the world(전세계 많은 분들 정말 보고싶다)”라며 “여러분도 get ready 해주세요. 제가 행복하게 해드릴게요”라고 팬들에 대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박봄은 지난 2016년 11월 투애니원 해체 이후 SNS로 팬들과 소통해오고 있다
사진 속 박봄은 짙은 화장에 검은색 민소매 의상을 입고 꽃다발을 들고 셀프 카메라를 찍고 있다.
한편, 박봄은 지난 4월 MBC ‘PD수첩’에서 재조명한 ‘박봄 암페타민 밀반입 사건’에 대해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한번이라도 마약을 하고 저런 얘기를 들으면 억울하지나 않겠다.

정말 마약해 본 적이 없다. 조사를 받았지만 혐의가 없었다”고 해명했다. 백승훈기자 monedie@dt.co.

kr
디지털타임스 홈페이지 바로가기 / 디지털타임스 뉴스 더보기
네이버 채널에서 ‘디지털타임스’를 구독해주세요.

백승훈.

Add Comment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