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붐 솔빈, 방탄 진 향한 반말 사과 “경솔한 행동” :: TV연예

image라붐 솔빈이 방탄소년단 진을 향한 반말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 솔빈 인스타그램
걸그룹 라붐 멤버 솔빈이 방탄소년단 진을 향한 반말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솔빈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라붐 솔빈입니다. 1년 10개월 동안 ‘뮤직뱅크’의 MC로 지낼 수 있어 너무나 행복했고 부족한 저를 도와주시고 많은 사랑을 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싶다”고 밝혔다.
이어 “마지막 방송이 끝난 후 진행된 V라이브 방송 중 일어났던 저의 경솔한 행동으로 인해 상처받고 불편하셨던 모든 분들께 사과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며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또 “앞으로 좀 더 성숙한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솔빈은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뮤직뱅크’를 끝으로 MC 자리에서 하차했다.

이날 솔빈은 마지막 방송을 기념하기 위해 팬들과 V라이브를 진행했는데 솔빈이 진을 향해 “야 김석진”이라고 부르는 소리가 영상에 담겨 논란을 빚었다.
이에 대해 팬들은 진이 솔빈보다 5살이나 많다는 점을 들어 부적절한 언행이라고 지적했다.
데일리안 이한철 기자 (qurk@dailian.co.

kr)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Add Comment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