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밖]마다가스카르도 한류…케이팝 행사에 1000명 관중

○…인도양에 있는 아프리카 섬나라 마다가스카르에서 한류 열기가 뜨겁다. 주(駐)마다가스카르 한국대사관은 10일(현지시간) 마다가스카르 수도 안타나나리보에서 ‘2018 창원 케이팝(K-pop) 월드페스티벌 마다가스카르 글로벌 오디션’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지난달 예선전에 출전한 150여개 팀 가운데 노래 부문에서 10개팀, 커버댄스 부문에서 13개팀이 각각 최종 오디션에 나섰다. 무대에는 방탄소년단의 신곡 ‘페이크 러브(FAKE LOVE)’, 정엽(브라운아이드소울)의 ‘낫싱 베터(Nothing Better)’ 등의 노래가 선보였다. 관중 1000여명은…

by:

K-POP

image○…인도양에 있는 아프리카 섬나라 마다가스카르에서 한류 열기가 뜨겁다.
주(駐)마다가스카르 한국대사관은 10일(현지시간) 마다가스카르 수도 안타나나리보에서 ‘2018 창원 케이팝(K-pop) 월드페스티벌 마다가스카르 글로벌 오디션’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지난달 예선전에 출전한 150여개 팀 가운데 노래 부문에서 10개팀, 커버댄스 부문에서 13개팀이 각각 최종 오디션에 나섰다. 무대에는 방탄소년단의 신곡 ‘페이크 러브(FAKE LOVE)’, 정엽(브라운아이드소울)의 ‘낫싱 베터(Nothing Better)’ 등의 노래가 선보였다.

관중 1000여명은 오디션 참가자들이 소개될 때마다 환호를 보내고 노래를 따라 불렀다.
임상우 주마다가스카르 대사는 축사 대신 한국대사관의 최유정 전문관, 참가자들과 함께 방탄소년단 댄스로 깜짝 이벤트를 했다.

양영경 기자/y2k@heraldcorp.com
▶날개 없이도 시원한 무더위 필수템, 헤럴드 리얼라이프
▶숙면세계로 인도해줄 꿀잠템! ▶한입뉴스 ‘타파스’ 페이스북 친구맺기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